봉화산 정토원
   
   
 









아상을 다스리는 법/법륜스님

글쓴이 : 침향 등록일 14-07-23 22:58     조회 2,591



    아상을 다스리는 법 / 법륜스님

     

     

     

     

     

    사람에게는 누구나 다 자기 중심성이 있습니다.

     

    이 세상 모든 사람이 그렇습니다.

     

    이것은 인간이 갖고 있는 하나의 특징 이에요.

     

    자기 중심성 이란 사물을 인식할때 자기를 기준에 놓고 인식하는 것입니다.

     

    우리가 앞, 뒤, 좌, 우를 말할때 실제 공간상에 앞이 있고 뒤가 있고, 좌가 있고 우가 있는건 아닙니다.

     

    다만 자신을 기준으로 한  앞과 뒤, 좌와 우가 있다고 인식할 뿐입니다.

    그러니까 나는 내 기준에서 세상을 인식하고 남편은 남편 기준에서 세상을 인식하고

     

    자식은 자식 기준에서 세상을 인식하게 되는것이 자연 스러운 것입니다.

     

     

     

    그럼 자기 기준을 왜 갖게 될까요?

     

    사물을 인식할때 자기를 중심에 놓고 인식하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이 자기 기준을 불교 용어로는 ‘아상’ 이라고 합니다.

    우리는 살면서 옳으니 그르니, 맞니 틀리니, 빠르니 늦으니 하는 분별을 늘 합니다.

     

    그런 분별의 기준은 자신입니다.

     

    상대방도 자기 기준에 따라 분별합니다.

     

    이때 인식의 기준이 서로 다르니 분별이 서로 다를수 밖에 없어 갈등이 생깁니다.

     

    이럴 때, 빠르고 더딘게 본래 있는게 아니고,

     

    빠르다느니 더디다느니 하는 분별을 자기가 일으키고 있음을 알면

     

    분별은 일어 나더라도 고집을 하지 않게 되므로 갈등이 해소 됩니다.

    그런데 이런 이치를 이해해도 현실에서는 무의식적으로 감정이 일어나 앞서므로 잘 안됩니다.

     

    그럼 감정적 으로는 왜 극복이 안될까요?

     

    지금까지 그렇게 해온 습관,

     

    내가 인식하지 못하는 동안에도 작용하는 무의식이 있기 때문입니다.

     

    그게 업식입니다.

     

    그 업식이 드러나는 것이 감정인데,

     

    이 감정은 경계에 부딪힐때 나도 모르게 무의식적이고 즉각적으로 일어납니다.

    그럴때 얼른 이성적으로 돌아가서 ‘이건 나를 기준으로 하기 때문에

     

    생겨난 현상’ 이라고 깨달으면 그냥 사라지지만,

     

    그때 알아 차리지 못하면 계속 그 감정에 휩싸이게 되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감정이 오래 지속 되기도 해서 때로는 10년, 20년, 30년까지 가기도 합니다.

     

    그래서 여러분들 가슴에 못이 박히고, 한이 맺히지요.

    부처님의 가르침은 이런 마음 작용의 이치를 밝혀서 괴로움이 없는 삶을 살라고 가르치는 것입니다.

     

    하나는 ‘나를 기준으로 해서 보니까 나에게 이런 감정이 생기는구나’ 하고 내려놓는 것이고,

     

    또 하나는 상대의 행위에 대해서 ‘저 사람이 자기 기준에서 보면 저렇게 감정이 일어 날수도 있겠구나,

     

    저런 생각을 할 수가 있겠구나’ 하고 이해하는 겁니다.

     

    그렇게 되면 상대가 성질을 낼때도 내가 편안해집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즉각적인 반응,

     

    나도 모르게 일어나는 내 감정은 당분간 계속 일어납니다.

     

    왜냐하면 내가 깨어있지 못해서, 또 상대의 감정을 이해하지 못해서 나도 모르게 경계에 부닥치면

     

    무의식적으로 먼저 감정이 일어나는 것입니다.

     

     

     

    그래서 ‘순간순간 깨어 있어라’ 하고 말하는 겁니다.

     

    무엇보다 감정이 일어날때 빨리 알아 차려야 하고, 그래서 내려 놓아야 합니다.

    그렇게 알아차리고 내려놓는 것을 반복함 으로써

     

    그런 무의식적 반응인 업식이 점점 약하게 되고 더 나아가 소멸되어 가는 것입니다.

     

    순간에 깨어 있는 힘이 커지면 실제 생활 속에서도 경계에 끄달리지 않는 초연한 상태가 점점 이루어집니다.

     

    우선은 두 사람 사이에 갈등이 없는것을 목표로 삼지 말고,

     

    갈등이 있는 그 현실을 인정하고 거기서 내 아상을 내려놓는 연습을 자꾸 해 보세요.

    상대가 고집불통 이라는 것은 그가 자기 중심성이 강하다는 뜻도 있지만

     

    그를 보는 내 중심성도 굉장히 강하다는 걸 말하는 거예요.

     

    그 고집 센 성질을 꺾으려는 내 고집도 보통고집은 아니라는 거지요.


    Login / Total 140
    정토원 소식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95 보성선씨 단합대회 (서울 2015년 2월) 침향 2015-03-10 4028
    94 보성선(宣)씨 정토원 방문 환영 2015년 1월 25일 烽山 2015-01-25 1224
    93 수계증, 수료증, 상장,납자, 뱃지 등 수여(중부경남불교교양대학... 침향 2015-01-18 5617
    92 수계증,수료증, 공로상, 개근상, 우수상, 및 맷지 수여_불교대학... 침향 2015-01-18 2260
    91 수계식및 수료증, 상장, 수여 (중부경남불교대학 종강 2015년1월... 침향 2015-01-18 2159
    90 로고-중부경남 불교교양대학 침향 2015-01-15 2896
    89 을미년 해맞이 (2015년 1월 1일 봉화산정토원) 침향 2015-01-05 1430
    88 해맞이 기원문(2015년 1얼 1일 을미년) 침향 2015-01-04 1065
    87 報恩 니르바나 범종 오시는 날(2014년 12월 13일 토요일 음력 10... 침향 2014-12-21 1134
    86 報恩니르바나 법종 오시는날(2014년 12월 13일 토요일 음력 10월... 침향 2014-12-21 2274
    85 천신제 축문(甲 午年) 침향 2014-12-09 1821
    84 사자바위 천신제(2014년 12월 7일) 침향 2014-12-09 1491
    83 참회/법륜스님 침향 2014-08-02 1262
    82 청소년 여름불교 수련회(2014. 7. 23) 침향 2014-07-24 1227
    81 아상을 다스리는 법/법륜스님 침향 2014-07-23 2592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맨끝
     
     
    HOME | 정토원 소개 | 부처님 소개 | 봉화산 소개 | 오시는길 | 자유게시판 | 새로운소식 | 개인정보 취급방침 - 관련사이트 :